작명원 소개 명품 작명법 법륜도 분석 작명 인증서 역사신문 신청방법 작명 신청서 개명 신청서 감명 신청서 상호 신청서 아호 신청서 방문예약 신청서 작명추천서 조회 좋은 이름이란? 이름과 운명 영어이름 상호회사명 아호예명필명 성명학 이해 음양이론 수리오행 자원오행 불용문자 한글이름 발음오행 삼원오행 분파와 충돌 사주학 이해 음양오행 천간과 지지 지장간 용신 격국 대운 건강과 사주 사례연구 질의응답(FAQ) 상담문의 출생신고 안내 인명용 한자 사이트맵
  • 아이이름작명원 상담전화
  • 02-2058-2312
  • 평일 : 오전 9시 ~ 오후 7시
    토요일 : 오전 9시 ~ 오후 3시
  • 국내 최초 인터넷 작명사이트
    SINCE 1999 ...
  • 발음오행
  • 발음오행의 상생
    이름학에서는 글자의 소리를 가지고 발음오행을 논하고, 글자의 획수를 가지고 수리오행을 논하며, 글자의 뜻을 가지고 자원오행을 논합니다. 발음오행은 소리오행 또는 음령오행이라고도 합니다. 발음오행은 한글의 자음을 오행[목(木), 화(火), 토(土), 금(金), 수(水)]으로 나누어 구분한 것으로, 일반적으로 성명 글자의 발음오행의 상생이 그 사람의 운명에 길한 영향을 미친다고 합니다.
    발음오행
    오행 다수설 소수설
    목(木) ㄱ, ㅋ ㄱ, ㅋ
    화(火) ㄴ, ㄷ, ㄹ, ㅌ ㄴ, ㄷ, ㄹ, ㅌ
    토(土) ㅇ, ㅎ ㅁ, ㅂ, ㅍ
    금(金) ㅅ, ㅈ, ㅊ ㅅ, ㅈ, ㅊ
    수(水) ㅁ, ㅂ, ㅍ ㅇ, ㅎ
    오행적용의 기준
    발음오행의 상생을 논의하기 앞서 먼저 한글 발음의 구성에 대해 알아야 합니다. 한글의 발음에는 초성(初聲 : 첫소리), 중성(中聲 : 가운뎃소리), 종성(終聲 : 끝소리)이 있습니다. 예를 들어 '박'은 'ㅂ'이 초성이고, 모음 'ㅏ'가 중성이며, 'ㄱ'이 종성입니다.
    이 가운데 어떤 소리의 오행을 적용할지가 문제입니다. 이름학에는 초성의 오행 하나만을 적용하는 이론과, 초성과 종성의 두 오행을 적용하는 이론이 있습니다. 여기서는 다수설의 발음오행을 따라 오행을 적용합니다.
    먼저 초성의 오행 하나만을 적용하는 이론은, 예를 들어 '박'의 경우 'ㅂ'만 적용하여 오행상 수(水)로 보고 받침 'ㄱ'은 오행을 적용하지 않습니다. 즉 받침은 제외하고 초성만 따집니다.
    다음으로 초성과 종성의 두 오행을 작용하는 이론은, 예를 들어 '김'의 경우 초성 'ㄱ'은 목(木)으로 보고, 종성 'ㅁ'은 수(水)로 보아 오행의 상생관계를 따집니다.
    한편 이름이 외자 즉 한 글자인 경우에 이름 글자의 오행을 한 번 더 넣는다는 주장이 있지만 수긍하기 어렵습니다.
    오행의 상생, 상극, 상비 관계
    오행의 상생관계란 서로 돕고 보완하는 관계로, 목(木)은 화(火)를 생하고, 화(火)는 토(土)를 생하며, 토(土)는 금(金)을 생하고, 금(金)은 수(水)를 생하며, 수(水)는 목(木)을 생합니다.
    이와 반대로 오행의 상극관계란 서로 견제하고 대립하는 관계로, 목(木)은 토(土)를 극하고, 토(土)는 수(水)를 극하며, 수(水)는 화(火)를 극하고, 화(火)는 금(金)을 극하며, 금(金)은 목(木)을 극합니다.
    일반적으로 발음오행이 상생하면 좋고, 상극하면 나쁘다고 합니다. 이와 관련하여 오행이 어느 방향으로든지 한 방향으로 진행하는 것이 가장 좋다는 이론이 있는가 하면, 이를 구분하여 이름의 끝 글자에서 성씨 글자 쪽으로 상생하는 것이 가장 좋고 성씨 글자에서 이름의 끝 글자 쪽으로 상생하는 것은 그 다음이라는 이론이 있습니다.
    오행의 상비(相比)관계란 같은 오행끼리 만난 것으로 목목(木木), 화화(火火), 토토(土土), 금금(金金), 수수(水水)를 말합니다. 상비관계는 오행의 성질에 따라 좋은 것도 나쁜 것도 있습니다. 예를 들어 토토(土土)와 수수(水水)는 서로 만나서 하나가 되므로 좋은 관계이지만, 서로 만나 타 없어지는 화화(火火) 그리고 서로 만나 부딪히는 금금(金金)과 목목(木木)은 좋지 않다고 봅니다. 학자에 따라서 금금(金金)만을 좋지 않은 관계로 보는 경우도 있습니다.
    예를 들어 [김상우]는 발음 오행이 다음과 같이 구분됩니다.
    이름 초성 종성
    ㄱ : 목(木) ㅁ : 수(水)
    ㅅ : 금(金) ㅇ : 토(土)
    ㅇ : 토(土) 없음
    ① 초성만 적용하면 위의 이름은 오행의 흐름이 목금토(木金土)로서 목(木)과 금(金)이 상극관계입니다.
    ② 그러나 초성과 종성을 같이 적용하면 목(木)과 금(金) 가운데 있는 수(水)로 인해 금생수(金生水)가 되어 흉함이 줄어든다고 봅니다. 또한 위의 이름은 발음오행이 이름의 끝 글자에서 성씨 글자 쪽으로 상생해 나갑니다. 즉 토생금(土生金), 금생수(金生水), 수생목(水生木)이 되어 가장 좋은 오행 배합으로 봅니다.
    ③ 위 이름은 오행의 상비관계 가운데 토토(土土)가 있는데, 이는 서로 만나서 하나가 되므로 좋은 관계로 봅니다.

    위에서 본 것처럼 '발음오행의 상생'의 구체적인 적용을 놓고 견해가 다르게 나타나고 있습니다. 그런데 보다 근본적인 문제가 있습니다. 발음오행의 상생을 논하자면 발음오행을 확실하게 구분할 수 있어야 하는데 그렇지 못하다는 것입니다. 기존의 발음오행을 따르는 다수설은 ㅇ, ㅎ을 토(土), ㅁ, ㅂ, ㅍ를 수(水)로 보지만, 훈민정음 해례본을 내세우는 소수설은 다수설과는 정반대로 ㅇ, ㅎ을 수(水), ㅁ, ㅂ, ㅍ을 토(土)로 봅니다. 그러므로 지금으로서는 발음오행의 상생으로 확실한 이론을 구축해 나가기는 불가능합니다.
    더구나 상생은 좋고 상극은 나쁘다는 발상 그 자체도 문제입니다. 하도의 상생과 낙서의 상극은 모두 진리의 모습입니다. 발음오행에서 다수설을 따르면서 발음오행의 상생을 가지고 성명의 좋고 나쁨을 판단한다면 다음과 같은 사례들은 어떻게 받아들여야 할까요?
  • 최(金)규(木)하(土) 전 대통령은 오행배열이 금목토(金木土)로서 금극목(金剋木) 목극토(木剋土)입니다.
  • 노(火)무(水)현(土) 대통령은 오행배열이 화수토(火水土)로서 수극화(水剋火) 토극수(土剋水)입니다. 노무현 대통령을 두고 이러저러한 평가가 있을 수 있지만 어떻든 천운으로 대통령까지 올라선 인물입니다.
  • 삼성전자 이(土)건(木)희(土) 회장은 오행배열이 토목토(土木土)로서 목극토(木剋土) 목극토(木剋土)입니다.
  • 본인의 대학교 동기생 가운데는 인재가 많습니다. 검찰총장을 역임한 박(水)순(金)용(土)씨는 오행배열이 수(水)←금(金)←토(土)로서 가장 좋습니다. 반면 최(金)경(木)원(土)씨는 오행배열이 금목토(金木土)로서 금극목(金剋木) 목극토(木剋土)이지만 검찰총장을 지휘하는 법무부장관을 역임했습니다. 오행배열이 상극인 경우가 오행배열이 상생인 경우보다 오히려 더 좋았던 사례라고 할 수 있습니다. 이런 사례는 법관으로 진출한 동기생의 경우도 마찬가지입니다. 오행배열이 상생인 동기생은 한 명도 대법관으로 올라가지 못했지만, 오행배열이 상극인 이(土)규(木)홍(土)씨 등 동기생 세 명은 대법관을 역임했습니다.
  • 그 밖에도 오행배열이 상극인 경우 출세한 인물이 많습니다. SBS사장인 안(土)국(木)정(金) 씨도 그 가운데 하나입니다. 안국정씨는 오행배열이 토목금(土木金)으로서 목극토(木剋土) 금극목(金剋木)입니다.
  • 그리고 '발음오행의 상생'은 다수설을 따르든지 소수설을 따르든지 어느 경우나 상생의 매끄러움만 추구할 뿐이어서 상극으로부터 오는 박력이 느껴지질 않습니다.
    본인의 성명인 [전광]은 어느 설을 따르든지 금극목(金剋木)입니다. 따라서 비록 상생의 매끄러움은 느껴지지 않지만 상극으로부터 오는 박력감이 멋있게 느껴지지 않습니까? 본인의 아내는 처녀 시절에 [전광]이란 발음에 반했다고 했습니다. 그렇다고 해서 상생보다 상극이 낫다고 말하는 것은 아닙니다. 소우주인 인간에게 생(生)은 혈액의 순환과 같고 극(剋)은 심장의 박동과 같아서 생은 극으로 이어지고 극은 생으로 이어집니다. 때문에 생과 극을 분리시켜 '생'을 사랑하고 '극'을 미워하는 오류를 범하면 안 됩니다.
    한편 발음오행의 상생이 좋은 이름의 필수조건인 듯 다루는 것은 문제가 될 수 있습니다. 왜냐하면 '발음오행'도 오행인데 이름의 주인공이 필요로 하는 것과는 상관없이 '상생'이란 명분 아래 물[水]이든 불[火]이든 아랑곳하지 않고 퍼부을 수 있으니 말입니다. 잘 헤아려서 '발음오행의 상생'이란 굴레에서 벗어나 좋은 이름을 지어야 합니다.










    신청안내| 질의응답| 상담문의| 제휴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사이트맵  대한민국 작명 1위 / 고객추천 작명소
    Copyrightⓒ 1999 RootsClick Corp. All Rights Reserved.
    아이이름작명원 작명 및 상담: 서울특별시 마포구 공덕동 404번지  고객상담 전화번호: 02-2058-2312   아이이름작명원 원장: 전광
    웹사이트 운영: 서울특별시 강남구 도곡동 467-6   통신판매번호: 서울강남-1060호   사업자등록번호: 220-03-32577   회사명: 루츠클릭   대표자: 박준희